Note


8월 근황


0.

제천, 제천, 제천.

아름다운 곳에서 아름다운 이들과 아름다움을 먹으며 지내다 왔다.


1. 

"두 개의 선"이라는 영화를 보았다. 


2.

아이패드를 샀다.


3. 

나는 신나면 뒷모습에서도 티가 난다고 한다. 

영화관에 맨처음으로 입장해 뛰어가는 내 걸음은 매우 경쾌했으며

(나도 몰래) 손을 흔들며 가고 있었다는 얘기를 들었다. 




www.chosunyoung.com


신고

티스토리 툴바